80대 치매 환자, 요양중인 병원 3층에서 추락해 숨져… 경찰 수사 나서
80대 치매 환자, 요양중인 병원 3층에서 추락해 숨져… 경찰 수사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의 한 요양병원에 입원 중인 80대 치매 환자가 이 병원 3층에서 추락해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3일 파주소방서와 경찰에 따르면 지난 22일 밤 10시 35분께 파주시 한 요양병원에서 A씨(88)가 3층 아래 화단으로 떨어져 숨졌다.

발견 당시 A씨는 화단과 에어컨 실외기 사이에 끼어 크게 다친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했다.

경찰은 치매를 앓고 있는 A씨가 이전에도 자살 시도를 한 적이 있다는 병원 관계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파주=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