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성균관대 복합역사 옆 191개면 환승주차장 개장
수원 성균관대 복합역사 옆 191개면 환승주차장 개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성균관대역 환승주차장 준공식’이 열린 23일 행사에 참석한 염태영 수원시장‚ 백혜련 국회의원 등 내빈들이 기념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윤원규기자
‘수원 성균관대역 환승주차장 준공식’이 열린 23일 행사에 참석한 염태영 수원시장‚ 백혜련 국회의원 등 내빈들이 기념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윤원규기자

수원 성균관대 복합역사 바로 옆에 191대를 주차할 수 있는 환승주차장이 문을 열었다.

23일 준공식을 한 성균관대역 환승주차장은 주차전용 건물로 건축면적 1천777.29㎡, 지상 3층(4단) 규모다. 2017년 11월 착공해 1년 6개월 만에 완공했다. 시비 76억7천200만 원, 도비 10억 원 등 총 86억7천200만 원이 투입됐다.

이번 환승주차장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전철역으로 이동할 수 있어 자가용에서 전철로 환승하는 주민들이 한결 편리하게 전철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 환승주차장 건물 옆에는 자전거 130대를 세워놓을 수 있는 공간을 조성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준공식 기념사에서 “성균관대역은 하루 4만여 명이 이용하는 북수원의 관문이지만 주차시설은 부족했다”면서 “성균관대역 환승주차장이 주차 공간 부족으로 불편을 겪은 시민, 지역주민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성균관대역사 복합역사는 개통 41년 만인 지난 1월 최신 시설을 갖춘 복합역사로 다시 태어났다.

1월9일 준공한 성균관대 복합역사는 연면적 9천867㎡, 지하 1층·지상 6층 규모로 북부역사, 상업시설, 전면 개축한 기존 역사로 이뤄져 있다. 역 출입구가 1개에서 4개로 늘어났고, 엘리베이터 4대와 에스컬레이터 7대가 새로 설치됐다.

성균관대역 환승주차장 전경.
성균관대역 환승주차장 전경.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19-05-24 00:28:49
환승주차장은 앞으로도 확산 필요. 그건 그렇고, 일본강점기때 폐지.왜곡된 성균관. 해방후에 설립(재건승계)된 성균관대학교가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성균관을 승계하였다는 정부출연 연구기관.백과사전.성균관대 학교당국의 현대 한국사적 입장에 대한 학술적 고찰. 그리고 한국사의 성균관대(성균관에서 이어짐)와 세계사를 연계하여 해방이후 합법적으로 설립된 敎皇聖下 윤허대학인 예수회의 서강대와의 Royal.Imperial 특성의 공통점 고찰.


http://blog.daum.net/macmaca/733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