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실업볼링팀 지도자들, 도대표 선수들에 격려금
경기도 실업볼링팀 지도자들, 도대표 선수들에 격려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익산 훈련장 찾아 격려금 전달
▲ 경기도 실업볼링팀 지도자를 대표해 오용진 평택시청 감독(오른쪽 두 번째)이 전국소년체전 도대표 선수들에게 격려금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볼링협회 제공

경기도 실업볼링 팀 지도자들이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출전하는 경기도 대표선수들에게 격려금을 전달하고 선전을 당부했다.

여자 실업팀 평택시청과 용인시청, 양주시청, 남자 실업팀 성남시청 감독을 대표해 오용진 평택시청 감독은 23일 오후 전국소년체전이 열리는 익산 한성볼링장을 방문, 대회 개막을 앞두고 마지막 훈련을 하고 있는 남녀 중학 대표팀에게 격려금을 전달했다.

이번 격려금 전달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4개 도내 실업팀 감독들이 도대표 선수단의 사기진작을 위해 의기투합, 사비로 마련했다.

이날 격려금 전달에는 이임섭 경기도볼링협회 경기력향상위원장과 오승석 사무국장, 도대표 선수단 지도자 및 선수들이 함께 했다.

오용진 감독은 “작은 정성이지만 도 볼링대표 꿈나무들이 개인과 학교, 고장의 명예를 걸고 선전하는데 힘이됐으면 한다”고 밝혔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