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글로벌페스티벌서 외국인주민 격려
백군기 용인시장, 글로벌페스티벌서 외국인주민 격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25일 시청 광장에서 열린 용인글로벌페스티벌에 참여해 행사장을 찾은 외국인주민과 시민들을 격려했다.

이날 백 시장은 “106만 인구의 2%에 달하는 2만 6천여 외국인주민들도 모두 용인시민”이라며 “이들도 지역사회에 동참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용인시건강가정ㆍ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주관한 이번 행사엔 백 용인시장을 비롯해 이건한 용인시의장, 다문화가족 등 외국인주민, 일반 시민 등 약 2천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다문화가족 부부가 다문화평화 선언문을 낭독하고 백 시장이 외국인주민의 정착 및 복지증진을 위해 노력한 유공자 17명에게 표창을 수여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백 시장은 “외국인주민들의 정착을 돕기 위해 한국어 교육, 국가자격증 교육, 취업 연계 교육 등 실효성 있는 지원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용인=강한수ㆍ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