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 달인' 달인의 탕수육의 고기와 반죽, 비밀은?
'생활의 달인' 달인의 탕수육의 고기와 반죽, 비밀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의 달인'에서는 탕수육 달인이 자신만의 고기 숙성법과 반죽의 비밀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생활의 달인'에서는 탕수육 달인이 자신만의 고기 숙성법과 반죽의 비밀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생활의 달인'에서는 탕수육 달인이 자신만의 고기 숙성법과 반죽의 비밀을 공개했다.

27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소보로 찹쌀 빵의 달인과 탕수육의 달인 등이 소개됐다.

부산 부산진구를 찾은 '생활의 달인' 제작진은 탕수육 짬뽕의 달인, 조민수 달인을 만났다.

조민수 달인은 "탕수육이 저는 원칙에 따라서 튀기는 편인데, 그렇게 하니까 손님들도 제 마음을 아시는지 맛있다고 많이 이야기하더라"고 말했다.

달인은 곱게 간 감자를 물기를 짜냈다. 이어 물기를 제거한 감자를 바닥에 깐 뒤 돼지고기 등심을 올리고 다시 그 위에 간 감자를 덮었다. 여기에 사오싱주로 볶은 셀러리와 콩가루를 넣어 1차 숙성했다.

이어 달인은 수박에 약간의 설탕을 넣고 졸였다. 졸인 수박을 얼음물에 식히고 나서 1차 숙성한 고기를 섞어 2차 숙성했다.

여기에 달인은 여러 가지 채소와 청주로 담가둔 중국 사오싱주를 물 대신 탕수육 반죽에 사용했다.

한편, 이렇게 만든 탕수육을 맛본 손님들은 "보통 탕수육을 먹으면 딱딱하다는 느낌이 드는데 부드럽고 잘 넘어간다"고 평가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