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지역 캠핑장 공사장서 유골 수백구 발견…경찰 수사 중
고양지역 캠핑장 공사장서 유골 수백구 발견…경찰 수사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경기도 고양시 대자동의 한 공사현장에서 유골 수백구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 관계자들이 현장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30일 경기도 고양시 대자동의 한 공사현장에서 유골 수백구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 관계자들이 현장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고양시의 한 종중 선산을 캠핑장으로 개발하는 과정에서 오래된 유골 수백구가 발견됐다.

30일 고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고양시 대자동 한 캠핑장 조성공사 현장에서 유골 수백구를 수습한 상자 200여 개를 보관 중이라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확인 중이다.

정확한 유골 수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지만, 상당히 오래전 매장된 유골로 경찰은 추정하고 있다.

유골이 발견된 부지는 A 종중회의 선산으로, 종중회 측은 한달여 전부터 캠핑장 조성을 위해 개토작업을 벌여왔다.

경찰은 종중회 등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으며 장사 등에 관한 법률위반 여부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수십년 전 종중회 측이 전국에 소유한 땅을 개발하면서 당시 수습된 유골들을 옮겨와 이곳에 다시 묻어 둔 것으로 추정된다”며 “관련 내용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양=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