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감ㆍ소통의 날’ 행사서 전 직원 ‘1회용품 굿바이 캠페인’ 개최
경기도 ‘공감ㆍ소통의 날’ 행사서 전 직원 ‘1회용품 굿바이 캠페인’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회용품 아웃, 굿바이”

경기도가 1회용품 근절 캠페인을 열고 1회용품 줄이기에 앞장섰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전 직원은 4일 열린 ‘공감, 소통의 날’ 행사에서 1회용품 근절을 위한 ‘1회용품 굿바이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참가자들은 캠페인 결의문을 통해 앞으로 관내에서 1회용품을 일절 사용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행사에는 경기도 홍보대사인 가수 김종서씨도 함께 했다. 김씨는 평소 환경과 평화에 관심이 많아 환경을 주제로 한 노래를 제작해 환경콘서트를 개최했으며, 타 지자체 환경홍보대사로도 활동했다.

이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지구는 유한하고 후손들이 살아가야 하는데 너무 빠르게 망가지는 것 같다”며 “잠수정을 타고 심해에 들어갔더니 페트병이 있다는 얘기가 있는데 이는 매우 가슴 아픈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 같은 공직자들부터 솔선수범해서 1회용품을 절제해야 하고 도민들에게 모범이 돼야 한다”며 “조금 불편하더라도 잘 적응해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김해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