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KOICA와 ‘아세안국가 공무원 일자리 정책’ 연수 진행
경기도, KOICA와 ‘아세안국가 공무원 일자리 정책’ 연수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정부 무상원조 전담기관인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와 아세안국가 일자리 관련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일자리창출 정책 역량강화’ 연수를 실시한다.

9일 도에 따르면 이번 연수는 스리랑카 관광개발과 야생 및 종교부, 아난다 팔리스카라 헤마찬드레 차관을 비롯해 아세안 7개국 중앙·지방정부 소속 공무원 19명이 참여해 오는 22일까지 진행된다.

연수단은 정부 일자리 창출정책,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 정책 등을 중심으로 일자리 창출 노하우를 배운다. 또 지방 산업단지나 벤처창업, 해외수출을 통한 지역 발전이 지역 일자리 창출에 미치는 영향도 교육받는다.

연수는 아세안 국가의 실질적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실행 가능한 액션플랜(Action Plan) 수립에 중점을 두고 진행한다. 또 경기여성창업플랫폼 꿈마루,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공공기관과 한국나노기술원,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현대중공업 등 글로벌 기업 현장 학습도 진행한다.

도는 향후 코이카와 적극 협력을 통해 아세안 등 개발도상국 국가들의 행정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공적개발원조(ODA, 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연수에 참여한 분들이 한국-아세안의 새로운 30년, 경기도-아세안의 새로운 10년을 시작하는 교두보가 돼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