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현 도의원, 시민참여시장 활성화 위한 조례 제정 착수
신정현 도의원, 시민참여시장 활성화 위한 조례 제정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정현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ㆍ고양3)은 지난 7일 도의회 고양상담소에서 시민참여시장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시민참여시장은 지역에서 생산된 농수축산품과 개인이 보유하고 있는 창작품, 중고품, 공정무역상품 등이 거래되는 시민주도의 시장이다.

신 의원은 시민주도의 시장들이 지역별로 활성화되면, 마을공동체의 이익 실현과 프리랜서들의 판로가 확보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 그는 지역 내 안정적인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공동체 안에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임윤경 사람나무 대표 및 경기도 소상공인과 공동주최로 시민참여시장의 활성화를 위한 조례와 필요 정책에 대해 논의했다.

임윤경 사람나무 대표는 해당 조례안이 통과돼 지역에서 농축수산업을 하는 중소규모의 사업자들이 안정적으로 시민들에게 상품을 판매할 수 있게 되면 더욱 안정적인 생산구조를 만들어 낼 것이라고 바라봤다.

조례의 시작단계부터 현장활동가들과 함께 조례 제정을 준비한 신 의원은 “오늘 간담회를 통해 시민참여시장의 활성화에 대한 시민과 집행부 간의 공감대를 형성됐는데 앞으로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 의원은 오는?24일 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시민참여시장 활성화를 위한 시민대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