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평창!' 자원봉사자들 모여 '강원 관광' 미래 모색
'리멤버 평창!' 자원봉사자들 모여 '강원 관광' 미래 모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ㆍ패럴림픽 성공의 주역인 자원봉사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강원 관광’의 미래를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강원도민일보와 디자인오아시스는 12일부터 27일까지 총 3회에 걸쳐 전국의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Remember 평창, Visit 강원’ 프로젝트를 한다. 평창올림픽을 통해 구축된 평화ㆍ번영 이미지를 강원 관광에 접목, 강원도의 지속적인 성장 동력을 꾀하는 게 목적이다. 올림픽 개최지인 강릉, 평창, 정선과 평화지역을 무대로 한다.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20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은 12일 오후 2시 평창 ‘평화의 벽’ 현지에서 열리는 ‘강원관광 서포터즈 발대식’을 시작으로 강원 관광 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평창올림픽이 남긴 한반도 평화ㆍ번영의 이미지를 강원 관광으로 승화하는 활동을 하게 된다. 행사에서는 강원 관광의 미래를 모색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는 포럼과 세미나, 강연도 이어진다. 강원도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평창올림픽이 남긴 유산을 강원도의 성장 동력으로 활용하는 새로운 해법이 제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