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호 국회의원, 가업상속공제 제도 개편 위한 국회 조기 논의 시작해야조
정성호 국회의원, 가업상속공제 제도 개편 위한 국회 조기 논의 시작해야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 의원, 더불어민주당 당정협의에서 후속조치 등 주문
▲ 정성호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정성호 국회의원(양주시)은 11일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회의실에서 열린 세제관련 현안 당정협의에서 가업상속공제에 대한 국회의 조기 논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정 의원은 이날 당정협의 모두발언을 통해 “정부의 가업상속 개편안은 일정정도 공감대가 형성된 영역에 기초해 마련됐다”며 “정부안이 마련된 만큼 앞으로 여야간 이견이 있는 쟁점과 ‘가업승계 증여세 과세특례’ 등 보다 폭넓은 제도개편에 대해 국회가 조기에 논의를 시작해야 다양한 이해관계를 조정해 나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정 의원은 조기 논의를 시작하기에 앞서 국회가 조속히 정상화 될 수 있도록 야당이 협조해 줄 것을 요구하고 “기획재정부는 가업상속공제 제도 개편이 과도한 상속부담을 완화하고 경제를 활성화 하자는 당초의 취지가 달성될 수 있도록 후속조치를 점검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정부는 이날 당정협의를 통해 가업상속공제 사후관리기간을 10년에서 7년으로 단축, 업종변경범위를 소분류에서 중분류로 완화, 자산·고용유지 의무 현실화 및 연부연납특례를 중견기업까지 적용하는 개편안을 발표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