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K-FOOD스퀘어’ 건립 타당성 용역 착수
연수구, ‘K-FOOD스퀘어’ 건립 타당성 용역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연수구가 한식과 문화가 결합한 융복합 음식문화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연수구는 12일 용역사와 구 관계자가 참석해 ‘연수구 글로벌 K-FOOD 스퀘어’ 건립을 위한 기본 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 보고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는 지역 내 건립 가능지역에 대한 환경 입지여건 분석과 관련 법규 검토, 타당성 조사, 파급 효과, 거버넌스 구축 계획안을 포함한 총괄적인 과업 내용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구는 ‘ 식품 기술’ 시대를 맞아 새로운 음식문화의 패러다임 변화에 대한 대응전략을 세우고, 창의력과 문화적 경험을 제공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전시관람, 체험교육, 판매유통, 창업공유, 축제문화, 학술연구 등이 가능한 식품 관광 융복합 플랫폼 구축에 본격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용역사는 오는 10월까지 K-FOOD 스퀘어 건립 기본계획안과 경제성·정책성 분석, 사업운영 계획 수립, 사례분석, 창업프로그램·미래음식산업 콘텐츠 개발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이번 용역은 설훈구 부경대 교수를 책임연구관으로 정점석 예술감독원 등이 함께 참여하고 오는 8월 중간 보고회를 개최한다.

구는 한국 음식 고유의 기술력과 문화, 예술이 융합된 국내 최초의 음식문화공간 조성으로 식품 관광 활성화와 함께 우리 음식문화의 가치를 한껏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남석 구청장은 “우리 고유의 음식문화공간 구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뿐 아니라 한식문화의 경쟁력 확보와 관광중심도시의 위상도 세울 수 있을 것”이라며 “폭넓은 의견수렴과 함께 심도 있는 타당성 용역이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민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