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병원, 한국걸스카우트연맹과 업무협약 체결
명지병원, 한국걸스카우트연맹과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왕준 명지의료재단 이사장(우측)과 김종희 한국걸스카우트연맹 총재(좌측)가 여성 청소년의 건강증진과 복지증진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명지병원 제공
이왕준 명지의료재단 이사장(우측)과 김종희 한국걸스카우트연맹 총재(좌측)가 여성 청소년의 건강증진과 복지증진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명지병원 제공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은 12일 한국걸스카우트연맹(총재 김종희)과 여성 청소년의 건강증진과 복지증진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오전 명지병원 뉴호라이즌힐링센터에서 가진 협약식에는 명지의료재단 이왕준 이사장과 임직원, 한국걸스카우트연맹 김종희 총재와 은종인 명예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명지병원과 한국걸스카우트연맹은 여성청소년의 건강증진과 청소년 복지증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게 된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사춘기 여성청소년의 신체변화에 따른 건강증진 프로그램 개발 ▲여성 청소년 건강행태 조사 및 연구 ▲정신건강 유의군 여성청소년 지원 ▲걸스카우트 대원들의 의료분야 직업체험 및 진로교육 ▲대원들의 자원봉사활동 촉진 협력 등이다.

이와 함께 명지병원은 걸스카우트연맹의 국제야영 및 세계소녀의 날 기념행사시 발생할 수 있는 긴급의료상황의 신속한 대응을 위한 의료서비스를 지원한다.

또 걸스카우트연맹 산하 임직원 및 가족의 국가건강검진 및 종합건강검진을 지원하고 병원 이용 시 편의를 제공하게 된다.

명지의료재단 이왕준 이사장은 “단순한 건강증진에 머물지 않고 미래를 이끌어갈 바람직한 청소년상 정립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