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로ㆍ외곽순환도로 등 주요 도로서 음주운전 8명 적발
자유로ㆍ외곽순환도로 등 주요 도로서 음주운전 8명 적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로와 외곽순환ㆍ구리포천 고속도로 등 경기북부 주요 도로에서 음주운전자 8명이 적발됐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지난 12일 밤 10시부터 2시간 동안 음주운전 단속에 나서 8명을 적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적발된 음주운전자는 운전면허 취소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1% 이상 5명, 정지 수치인 0.05 이상∼0.1% 미만 3명 등이다.

경찰 관계자는 “음주운전 근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홍보형 특별단속을 실시했다”며 “다음 주에도 가용 경력과 장비를 최대한 동원해 자유로 등에서 단속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북부경찰은 오는 25일 일명 ‘윤창호법’시행을 앞두고 17일부터 24일까지 모범운전자회 등 협력단체와 함께 출근시간대 음주 예방 캠페인을 하고, 단속도 강화할 예정이다.
의정부=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