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구리시 당원협의회 첫 당원집회”
“자유한국당 구리시 당원협의회 첫 당원집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구리시 당원협의회(위원장 나태근)가 지난 12일 보훈회관에서 2019년 첫 당원집회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주광덕, 전희경 국회의원을 비롯, 당 지도부와 책임당원 200여 명이 참석했다. 또 나태근 당협위원장과 같이 이번에 새로 당협을 맡게 된 분당을(김민수 위원장), 의정부을(이형섭 위원장), 노원병(김용식 위원장) 등 젊은 원외 위원장이 참석했다.

이날 당원집회는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된 가운데, 1부 내외빈 소개 및 축사에 이어 2부 본 교육에선 ‘공직선거법’, ‘북한핵과 인권문제’, ‘文정부의 경제실정’ 등 다양한 분야의 교육이 마련됐다.

나태근 위원장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와 민족을 위해 희생하신 분들의 넋을 기리고 그 숭고한 뜻을 헤아리고자 이번 당원집회를 마련했다”며 “금일 교육이 자유한국당의 발전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구리=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