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설거지' 무슨 뜻? '훈맨정음'에 출제돼 화제
'비설거지' 무슨 뜻? '훈맨정음'에 출제돼 화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n'훈맨정음' 방송화면
mbn'훈맨정음' 방송화면

순우리말 ‘비설거지’가 ‘훈맨정음’에 문제로 출제되며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15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훈맨정음’에는 젝스키스 멤버 장수원과 개그맨 이진호가 특별 게스트로 등장한 가운데 ‘비설거지’의 뜻이 문제로 출제됐다.

은지원은 “홍수가 나서 물 바가지를 푸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황제성은 “아주 어리석다. 한자를 놓쳤다. 눈 ‘설’이다”라며 “비나 눈이 왔을 때 거지들?”이라고 유추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때 MC 김성주가 “‘달려나가다’가 좋은 힌트”라고 말하자 황제성은 다시 “비가 오자 밖에 널어놓은 농작물, 빨랫감을 걷으러 가는 거다”라고 말해 정답을 맞혔다.

비설거지의 사전적 의미는 ‘비가 오려고 하거나 올 때, 비에 맞으면 안 되는 물건을 치우거나 덮는 일’을 뜻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