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산본병원, 의·한 협진 시범사업 최우수상
원광대 산본병원, 의·한 협진 시범사업 최우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 산본병원(병원장 하대호)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열린 보건복지부 주관 ‘2019 의·한 협진 시범사업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한방신경정신과 강형원 교수의 ‘치매 의?한 협진 표준임상경로(Critical Pathway) 개발 및 적용 사례 보고’가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16일 밝혔다.

현재 2단계까지 진행된 의?한 협진 시범사업에 참여한 곳은 산본병원을 포함해 총 45개 기관으로 원광대 산본병원은 시범사업 우수기관으로도 선정됐다.

강형원 교수는 “병원의 장점인 의사?한의사의 상호존중과 신뢰 속에 치매 의?한 협진의 결실을 이룬 것 같다”며 “함께한 의료진과 직원에게 감사하고 더 나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