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독거노인건강생활지원센터 운영 추진
시흥시, 독거노인건강생활지원센터 운영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가 홀로사는 어르신의 건강관리와 일상생활 서비스를 통합 지원하기 위한 독거노인건강생활지원센터의 운영을 추진하고 있다.

센터는 간호사와 사회복지사가 한 팀을 이뤄 홀로 사는 노인의 건강관리, 일상생활지원, 사회참여, 인지강화를 통합적으로 설계·지원하고 연계하는 공공중심의 사업으로, 전문 인력이 상주하며 홀로 사는 노인들을 위한 종합콜센터로서의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센터 구축을 위해 시흥시와 서울대학교 연구팀(박연환교수)은 지난해 8월부터 10월까지 시흥시에 거주중인 65세 이상 독거노인 1,000여명을 대상으로 전반적인 삶의 질에 대한 조사를 진행했으며, 그 결과를 토대로 홀로사는 노인들의 건강과 일상생활에서의 주요 애로사항과 서비스 요구를 확인해 제공하게 될 서비스 매뉴얼을 구축중이다.

센터는 지난 12일 현판식을 열고 개소 준비에 들어 갔으며,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라이프케어융합서비스 R&D 과제로 시흥시와 서울대학교 간호대학이 공동으로 연구 중인 독거노인을 위한 공공형건강관리서비스 모델개발연구의 일환으로 올해 10월부터 6개월간 시범운영하며, 건강과 일상생활 통합 서비스 제공의 효과를 분석한 후 사업 지속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시흥=이성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