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선영 12kg 감량 성공, 첫 '치팅데이'
홍선영 12kg 감량 성공, 첫 '치팅데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운 우리 새끼' 홍선영이 12kg 체중 감량에 성공해 첫 '치팅데이'를 가졌다. 방송 캡처
'미운 우리 새끼' 홍선영이 12kg 체중 감량에 성공해 첫 '치팅데이'를 가졌다. 방송 캡처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12kg 체중 감량에 성공해 첫 '치팅데이'를 가졌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사승봉도로 휴가를 떠난 홍진영 홍선영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영 홍선영 자매는 힐링 여행을 위해 사승봉도를 찾았다. 배로 이동하던 중 홍진영은 "살 진짜 많이 빠졌다. 깜짝 놀랐다. 핼쑥해져서"라며 홍선영을 칭찬했다.

이에 홍선영은 "티나?"라며 기뻐했고, 홍진영은 "티나. 잘 하고 있어"라며 홍선영을 격려했다.

이후 사승봉도에 도착한 두 사람은 해변에 자리를 잡고 음식을 만들기 시작했다. 홍선영은 홍진영을 위해 꼬막 콩나물 비빔면을 만들며 "이것만 먹고 운동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3주 넘게 이런 거 한 번도 못 먹었는데 너 때문에 '치팅데이'를 한다"고 덧붙였다.

'치팅데이'란 다이어트 중 먹고 싶은 것을 참다가 정해진 기간마다 1회 정도 먹고 싶은 음식을 먹는 날을 지정하는 것이다.

한편, 홍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꾸준히 다이어트 근황을 전하고 있다. 지난 13일에는 “몸이 점점 가벼워져요. 오늘도 열심히 운동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운동하는 영상을 공개한 바 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