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소상공인 최대 300만원 지원해 경영환경개선사업 추진
의왕시, 소상공인 최대 300만원 지원해 경영환경개선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함께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민선7기 주요 공약사업으로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소상공인의 경쟁력 향상 및 자립기반 확충과 다양한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한 것으로 업체당 최대 300만 원 한도 내에서 50개 업체를 지원한다.

모집기간은 오는 24일부터 7월5일까지다. 신청대상은 공고일 기준 창업 6개월 이상 소상공인으로 사업장 소재 및 사업자 거주지가 모두 의왕시에 해당하는 업체면 가능하고 의왕사랑상품권 가맹점은 우대 가점이 부여된다.

대상자는경과원에서 서류 심사 및 선정평가위원회 심사 등을 거쳐 최종 선정하게 되며 오는 7월부터 순차적으로 컨설팅 및 개별 경영환경개선 지원을 진행할 계획이다.

선정된 업체에는 현장애로 진단 및 상담, 1대1 전문가 맞춤 컨설팅이 지원되며 컨설팅 결과를 바탕으로 위생관리와 안전관리, 마케팅, 점포환경개선 등 경영환경 개선에 필요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권오종 시 기업지원과장은 “이번 지원을 통해 경기침제 속에서 소상공인의 경쟁력을 향상하고 자립기반을 확충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경영환경개선사업을 연차적으로 확대해 나가는 등 소상공인의 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이지비즈 홈페이지, 경기도 전통시장 또는 의왕시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경기경제과학진흥원에 문의하면 된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