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감시원 운영
화성시,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감시원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는 오는 7월부터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감시원을 운영한다.

17일 화성시에 따르면 시는 7월부터 9월까지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감시원을 운영하기 위해 감시원 총 10명(출장소, 읍ㆍ면 구역별)을 채용한다.

감시원 운영을 통해 소비자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관내 농수산물의 공정하고 투명한 유통질서를 형성, 시민들의 먹거리 안전을 강화하겠다는 구상이다.

이들은 ▲전문판매점 및 음식점 등 원산지표시(거짓표시, 미표시, 표시방법) 위반여부 확인 ▲원산지표시 위반사항 적발시 담당자에게 신고 및 감시활동보고서 제출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원산지표시는 소비자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공정한 거래를 유도함으로서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이익이 된다”며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감시원 운영을 통해 식품사고를 예방하고, 시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화성=박수철ㆍ이상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