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황태현 안산에 떴다! 22일 홈경기에서 귀국환영식·팬사인회
U-20 황태현 안산에 떴다! 22일 홈경기에서 귀국환영식·팬사인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윤화섭 안산시장(오른쪽)이 시장실에서 황태현 선수에게 꽃다발을 증정하고 있다. 안산시 제공
17일 윤화섭 안산시장이 시장실에서 황태현 선수에게 꽃다발을 증정하고 있다. 안산시 제공

U-20 월드컵 준우승의 주역인 황태현(안산 그리너스 FC)이 안산시청을 찾아 감사인사를 전했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축구대표팀 주장 황태현 선수는 이날 오전 선수단과 함께 귀국, 서울광장에서 열린 환영식을 마친 뒤 안산시청을 방문했다.

황 선수는 안산 그리너스 FC 구단주인 윤화섭 안산시장에게 그동안의 구단 지원에 대한 감사 인사를 하며 “월드컵을 마친 지금이 새로운 시작이라 생각하고 더 높은 꿈을 향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사상 처음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는 데 대표팀 주장으로서 큰 역할을 하고 탁월한 리더십을 보여주어 자랑스럽다”며 “안산 그리너스 FC 소속 선수로서 앞으로 더욱 성장해 훌륭한 선수가 되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화답했다.

17일 황태현 선수와 윤화섭 안산시장이 시장실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산시 제공
17일 황태현 선수와 윤화섭 안산시장이 시장실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산시 제공

대표팀 선수단은 지난 16일 치러진 결승전에서 준우승이라는 역대 최고의 성적을 올리며 한국 축구의 역사를 새롭게 썼다.

그 역사의 현장에는 안산 그리너스 FC 소속으로 국가대표팀의 주장을 맡은 황태현 선수가 있었다.

황 선수는 오른쪽 측면과 중앙 수비 포지션을 소화하며 정정용 호에서 철벽 수비라인을 담당했고, 전 경기에 출장해 준우승이라는 결실을 맺는 데 혁혁한 공을 세웠다.

한편 황태현 선수는 오는 22일 오후 7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치러지는 2019 K리그2 16라운드 소속팀 안산 그리너스 FC와 부산 아이파크와의 홈경기에서 귀국 환영식과 함께 팬 사인회를 가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