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자의 기억법' 설경구X김날길 주연…알츠하이머 걸린 연쇄살인범
'살인자의 기억법' 설경구X김날길 주연…알츠하이머 걸린 연쇄살인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포스터. (주)쇼박스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포스터. (주)쇼박스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이 18일 오후 케이블 채널 OCN을 통해 방송되면서 다시 한 번 주목받고 있다.

지난 2017년 9월 개봉한 '살인자의 기억법'은 김영하 작가의 동명 원작 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원신연 감독이 연출을 맡고 배우 설경구 김남길 설현이 출연했다.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에서 김병수(설경구)는 17년 전 연쇄살인을 그만두고 수의사로 평범한 사람을 살아왔다. 이후 알츠하이머 판정을 받게 된 병수는 자신의 딸 곁을 맴도는 경찰 민태주(김남길)가 살인자임을 직감하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담았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은 전국 누적관객수 265만 8,589명을 기록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