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채무 "'라디오스타' 탄생시켰다"
임채무 "'라디오스타' 탄생시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는 임채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보이는 라디오 캡처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는 임채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배우 임채무와 방송인 정선희가 MBC '황금어장' 초창기 시절을 언급했다.

18일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는 임채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선희는 임채무와 같이 콩트를 했다며 "MBC '황금어장' 초기에는 '무릎팍도사'와 '라디오스타' 두 프로그램이 있었다. 초창기에는 임채무 정선희 옥주현 강호동 신정환 등 6명 정도가 요원으로 활동하면서 계속 선글라스 끼고 콩트하고 그랬다"고 말했다.

이에 임채무는 "'라디오스타'를 탄생시켰다"며 "1회만 하려고 했는데 6개월이 넘어갔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문천식도 "7개월 정도 같이 드라마에 출연했었다"며 임채무와의 인연을 밝혔다. 그는 "임채무의 아들로 나왔다. 연기를 배우러 댁에 레슨을 받으러 갔는데 무료로 해줬다"고 덧붙였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