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물 절약 추진계획 적극 추진키로
수자원공사, 물 절약 추진계획 적극 추진키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수자원을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한 ‘물 절약 추진계획’을 전사적으로 시행키로 했다.

수자원공사에 따르면 이번 물 절약 추진계획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모든 국민이 중단 없는 깨끗한 물 공급을 누릴 수 있도록 물 절약 방법을 모색하고 실천에 앞장서는 취지로 추진된 사업이다.

수자원공사는 우선 물 절약 방법으로 전국 사업장 사옥 내 수도꼭지 감압과 절수기기 보급을 시행한다. 수도꼭지 감압은 수자원공사의 전국 사업장 사옥 내 수도꼭지 1천 315개소를 대상으로, 물 사용에 불편함이 없는 최소수준으로 수압을 낮춰 기존 대비 최대 30%가량 줄이는 방법이다.

또한, 지방상수도 위수탁 지역 등을 중심으로, 절수설비 의무화가 시행된 2001년 이전에 건축된 노후주택에 절수형 양변기와 같은 가정용 절수기기를 보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물 수요 공급 예측센터를 통해 물 수급 분석 모델을 구축, 국가 전체 단위부터 지역 단위까지 물 수요 및 공급 관련 계획 수립 시 낭비 없는 물관리 체계 확립에 기여할 방침이다.

수자원공사는 이번 물 절약 추진계획으로 2023년까지 팔당댐의 총 저수용량 규모인 2억 6천만㎥ 절감을 목표하고 있다.

이학수 사장은 “물은 무한한 자원이 아니며 물 문제는 특정 지역만의 문제가 아님을 다시 한번 상기해야 할 때”라며, “한국수자원공사가 먼저 물 절약에 나서 건강한 물 공급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과천=김형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