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남한산성면, 희망나눔업소 ‘어르신 행복한 점심’ 후원
광주시 남한산성면, 희망나눔업소 ‘어르신 행복한 점심’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남한산성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18일 오전리에 위치한 빛나리 한우촌(대표 방우준)에서 마을 어르신 40여명을 모시고 ‘행복한 점심식사’를 대접했다.

이날 행사는 빛나리 한우촌의 후원으로 이뤄졌으며 어르신들은 정성스럽게 준비한 수육, 소머리국밥, 해장국 등을 맛있게 드시면서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나눔 행사를 후원한 방 대표는 “어르신들을 섬기는 마음으로 식사를 대접해 드릴 수 있어서 뜻깊게 생각하고 기쁘다”고 말했다.

최정원ㆍ임동길 공동위원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나눔을 실천해 주신 ‘빛나리 한우촌’ 희망나눔 업소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나눔과 후원이 계속 이어져 따뜻하고 정이 넘치는 남한산성면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