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국방부, 작동 군부대 이전 부지 매매계약 체결
부천시-국방부, 작동 군부대 이전 부지 매매계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네스코 창의도시 테마파크 조성사업 등 원도심 지역 개발 시동
장덕천 부천시장(왼쪽)과 나용희 국방시설본부 경기남부시설단장이 계약서를 들어 보이고 있다.
장덕천 부천시장(왼쪽)과 나용희 국방시설본부 경기남부시설단장이 계약서를 들어 보이고 있다.

부천 작동 군부대 부지 매매계약이 체결돼 향후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사업 추진에 청신호가 켜졌다.

부천시는 국방시설본부 경기남부시설단과 작동 군부대 이전 부지를 매입하는 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8일 장덕천 부천시장, 나용희 국방시설본부 경기남부시설단장은 작동 1번지 등 17필지 7만4천159.6㎡(매입가 525억)에 대한 소유권 이전 사항을 서로 확인하고 계약서에 서명하는 등 매매계약을 최종 체결했다.

민선7기 역점 추진사업 중 하나인 작동군부대 이전 부지 매매계약 체결로 원도심 지역 활성화를 위한 사업이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시는 해당 부지를 가칭 ‘유네스코 창의도시 테마파크 조성사업’에 활용할 계획이다.

개발은 유네스코 창의도시 테마파크 조성을 근간으로 운영위원회를 구성해 부천시 발전전략 및 대상지 분석을 통해 세부계획을 세워 추진하게 된다.

시는 병영생활 체험생활관, 캠핑장, 편의시설 등으로 활용되고 있는 가평 밀리터리 테마파크와 도립 대학병원 유치가 결정된 의정부 캠프 에세이원 이전 부지, 아파트 및 호텔부지로 활용되는 독산동 군부대 이전 부지 등의 개발사례를 참고해 최적의 방향을 찾을 계획이다.

시는 그동안 해당 부지에 대한 예산 확보 등 매매 관련 행정절차를 거쳐 국방부시설본부와 수차례 부지 매입관련 협의를 거쳐 매매계약의 성과를 이뤘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이번 작동군부대 이전 부지의 매입은 국방부와 부천시의 긴밀한 협조를 이루면서 장기간 소요된 사업으로 좋은 결실을 맺게 되어 매우 뜻깊다”며, “시민들을 위한 시설이 들어설 수 있도록 잘 추진해가겠다”고 밝혔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