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돈쌤 정현두 "아직 포털 프로필 없어…데프콘 닮았다고 하더라"
'철파엠' 돈쌤 정현두 "아직 포털 프로필 없어…데프콘 닮았다고 하더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한 금융전문가 정현두. SBS 보이는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한 금융전문가 정현두. SBS 보이는 라디오

금융전문가 '돈쌤' 정현두가 높아진 인기를 실감했다.

20일 오전 포털사이트에는 '정현두'라는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정현두는 이날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해 다양한 경제 상식을 전했다.

DJ 김영철은 "처음 뵀는데, 푸근한 인상이 배우 김기방을 닮은 것 같다"는 한 청취자의 말을 소개했다. 이에 정현두는 "전 데프콘 닮았다는 말을 많이 듣는다"고 말했다.

김영철은 이어 "의외로 프로필이 안 뜬다. 왜 아직 없느냐?"고 물었고, 정현두는 "몰랐는데, 따로 등록을 해야하더라. 제가 연예인도 아니고 해서 챙기지 않았다. 자동으로 되는 줄 알았는데 아니더라"라고 답했다.

정현두는 이어 "최근에 (프로필이 없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며 "(프로필 등록을 한다면) 거창하게 할 건 없고, 돈 이야기 하는 돈쌤으로 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