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통] 수원 율전동 ‘청개구리 농촌체험’… 모 심으며 농업의 소중함 일깨워
[스쿨통] 수원 율전동 ‘청개구리 농촌체험’… 모 심으며 농업의 소중함 일깨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1일 토요일 수원시 율전동 마을 만들기에서 ‘제5회 밤밭골 청개구리 농촌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율전동은 마을에 밤나무 밭이 많아 밤밭이라고 한 데서 비롯된 지명으로 ‘밤밭골 청개구리 농촌체험 행사’라는 이름으로 마을 만들기 사업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농촌체험(모줄띄우기)와 친환경제품만들기(친환경 화분 만들기 체험, 환경캠페인, 페이스 페인팅) 2개의 행사로 진행됐다.

친환경제품만들기 행사에는 나이 어린 영유아, 유치원생, 초등학생들이 참여해 친환경 화분 만들기와 페이스페인팅을 진행했다. 환경캠페인은 환경을 지키기 위해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자는 취지로, 템블러 사용 인증샷과 장바구니 사용 인증샷을 SNS에 올리면 바로 친환경 샴품을 제공했다.

환경캠페인에 참여한 청소년과 성인들은 이번 행사를 통해 “1회용품을 쓰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농촌행사를 체험한 시민들은 “가족들과 직접 논에 들어가 모줄 띄우기를 해보는것은 특별한 체험으로 잊지 못할 뜻 깊은 시간이 됐다”며 “이를 계기로 청소년들이 농업의 소중함을 깨닫고 환경의 중요성을 되새기게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체험에 참가한 한 학생은 “맨발로 논에 들어가 모를 직접 심으면서 옛 어른의 지혜와 협동정신을 느낄 수 있었고 농업의 소중함을 깨닫는 시간됐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단영기자(수원 율전중 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