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교육의 꿈…부천에서 펼치세요
문화예술교육의 꿈…부천에서 펼치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특성 담은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6월 30일까지 접수

시민과 호흡하며 부천의 문화예술교육을 이끌어갈 단체를 찾는다.

부천문화재단(이하 재단)은 ▲2019 부천특성화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공모 ▲2019 프로젝트 시민오케스트라 시민워크숍 운영 단체 모집을 통해 지역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개발·운영을 지원한다.

재단은 지역 특성을 주제로 한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공모한다. 분야는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의 연구-개발-실행으로, 선정 단체는 기획부터 실행까지 전 과정을 직접 운영할 수 있다.

1개 단체(개인)당 최대 700만~800만원을 지원하며 문화예술교육 아이디어를 실행 가능한 프로그램으로 완성하는 데 필요한 전문가 컨설팅, 역량 강화 프로그램, 네트워킹 프로그램도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해 선정된 ‘펀퀼트’의 박영하 대표는 “문화교육에 대한 갈증을 해소할 수 있었다”며 “사업을 통해 시민의 삶의 질도 높아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예술교육 경력이 1년 이상인 부천 소재(거주) 단체 및 개인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오는 24일 오후 2시엔 사업설명회(복사골문화센터 4층 작당소)를 열고 사업과 공모에 관해 안내한다. 공모기간은 오는 30일까지다.

재단은 또 10월 3일부터 13일까지의 ‘2019 부천 생활문화오케스트라주간 시민 워크숍을 운영할 역량 있는 생활문화오케스트라 단체를 찾는다. 부천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오케스트라 단체라면 지원할 수 있다. 단체모집은 오는 27일부터 7월 9일까지이다.

워크숍은 7월부터 9월까지 운영되며 시민과 합주하고 합동 공연을 준비하는 과정이다. 워크숍이 끝난 10월엔 그간의 호흡을 선보일 수 있는 공연이 예정돼 있다.

‘2019 부천생활문화오케스트라주간’은 지역에서 활동하는 생활문화오케스트라 단체가 시민과 만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시민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피크닉 콘서트를 비롯해 시민과 단체의 합주 워크숍 등이 마련돼 단체 성격에 맞는 프로그램을 선택해 참여하면 된다. 이 프로그램은 시민의 문화수준 향상과 문화격차 해소를 위해 한국문화예술연합회가 주관하는 ‘2019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신청 접수를 원하는 지원자는 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뒤 전자우편(bcfedu19@naver.com)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문의는 예술교육부로 할 수 있다.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