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와 한국관광공사,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공동 조성 업무협약
파주시와 한국관광공사,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공동 조성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환 파주시장(사진 오른쪽)과 한국관광공사 안영배사장은 20일 시청에서 임진각 등 DMZ 접경지역 방문객 유치 증대를 위해 임진각관광지내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공동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파주시제공
최종환 파주시장(사진 오른쪽)과 한국관광공사 안영배사장은 20일 시청에서 임진각 등 DMZ 접경지역 방문객 유치 증대를 위해 임진각관광지내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공동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파주시제공

파주시와 한국관광공사는 20일 시청에서 임진각 등 DMZ 접경지역 방문객 유치 증대를 위해 임진각관광지내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공동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반도 가상현실 여행체험관은 임진각관광지내 ‘한반도 생태평화 관광종합센터’에 DMZ 지역의 생태체험, 한반도 평화, 북한여행이라는 3가지 관광콘텐츠에 최첨단 5G 기술을 접목해 세계 최초로 한반도 여행을 가상현실 실감형 미디어로 구현하는 사업이다.

체험관의 콘텐츠는 DMZ 생태존(DMZ 하늘여행, 런닝 점프, 지뢰 제거), 한반도 평화존(한반도 스카이라이더 및 스피드점프), 북한여행존 (한반도 지하대탐험, 백두산 오프로드 투어) 등이며 북한 주요 명소 및 DMZ 지역을 5G 실감형 미디어를 통해 현실감 있게 체험할 수 있다.

이번 여행체험관 조성을 통해 임진각관광지가 평화곤돌라와 더불어 ‘한반도 가상여행’이라는 독특한 신규관광콘텐츠를 추가 확보함으로써 찾아가고 싶은 관광지, 다시 찾고 싶은 관광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한반도 가상현실 여행체험관이 입주하게 될 한반도 생태평화 종합관광센터는 기존상인과 명도소송으로 공사지연의 어려움을 겪다가 최근 파주시의 상생방안 마련으로 자진 철거해 공사가 재개됐으며 내년 7월말 여행체험관 운영과 동시에 준공될 예정이다.

최종환 시장은 “오늘 협약식이 단순히 임진각관광 활성화에 머무르는 것이 아니라 파주의 생태자원, 역사와 문화자원 등 다양한 관광콘텐츠를 연계해 지속가능한 DMZ평화관광으로 개발하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파주= 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