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 현충탑부지 28년만에 시 소유로 이전등기
동두천 현충탑부지 28년만에 시 소유로 이전등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9-1. 현충탑부지 28년 만에 동두천시로

동두천시는 지방교육자치에관한법률 및 지방재정법 개정에 따라 1991년 11월 5일 경기도교육청으로 이전되었던 현충탑부지 생연동 산47-1번지 8,534㎡를 경기도의회 공유재산관리계획 심의를 거쳐 무상양여 받아 지난 20일 동두천시 소유로 이전등기했다고 23일 밝혔다.

현충탑부지는 1978년 현충탑 건립 후 동두천시에서 40년 동안 매년 예산을 투입하여 시설관리를 하고 있는 공공용재산으로 그동안 소유권이 없어 현충탑 주변개발 등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시는 현충탑부지 소유권 회복을 위해 경기도교육청에 수차례 협의요청을 추진했었다.

특히 올해 초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교육발전을 위해 동두천을 방문한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에게 공유재산관리 효율성 제고를 위해 현충탑부지 무상양여의 당위성과 협치를 정중히 건의했고 동두천시의 현실과 현충탑의 중요성을 함께 인식하고 공유재산의 적정 관리를 위해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는 약속을 받아냈다.

▲ 19-2. 현충탑부지 28년 만에 동두천시로

결국 공유재산관리 정책에 대한 자치단체 간 원만하고 단호한 추진력에 따른 무상양여의 약속이 이행되어 28년 만에 현충탑부지가 동두천시로 소유권이 이전됐다.

최용덕 시장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는 장소인 만큼, 시설 및 재산 관리를 철저히 하여 국가를 위한 나라사랑의 시대적 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두천=송진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