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유재명 "이성민과 촬영, 영광이었다"
'컬투쇼' 유재명 "이성민과 촬영, 영광이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컬투쇼' 유재명과 이성민에 대한 존경을 보였다. 방송 캡처
'컬투쇼' 유재명과 이성민에 대한 존경을 보였다. 방송 캡처

'컬투쇼' 유재명과 이성민에 대한 존경을 보였다.

2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영화 '비스트'의 주역 배우 이성민 유재명 최다니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성민은 유재명과의 호흡에 "유재명이 연극 연출을 했던 경험이 있어서 작품에 대한 이해가 대단했다"며 "감독님과 작품에 대해 이야기를 할 때 열심히 듣게 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유재명은 "존경했고 팬이었다. 같이 연극도 했다. 같이 촬영하는 첫날에 영광이라고 말씀드렸다"고 답했다.

또 유재명은 이성민이 영화 '비스트' 촬영 중 눈의 실핏줄이 터진 사연을 언급하며 "정말 선배님은 실핏줄까지 컨트롤하는구나. 나는 언제 저런 경지에 가지? 우린 먼 것 같다"고 말했다. 최다니엘도 "저는 한참 멀었죠"라면서 "저는 멘탈이 터진 적이 많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영화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고자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와 이를 눈치 챈 라이벌 형사 민태의 쫓고 쫓기는 범죄 스릴러.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