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국토부에 고양시 광역철도·도로 개선사업 14건 건의
고양시, 국토부에 고양시 광역철도·도로 개선사업 14건 건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수도권 서북부의 광역교통을 개선하는 철도ㆍ도로 사업 14건을 국토부에 제안했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국토교통부의 ‘권역별 광역교통망 기본구상’에 고양시 교통현안을 반영하기 위해 최근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주관 ‘수도권 서북권 광역교통망 구축 간담회’에서 ▲고양선 식사ㆍ풍동, 일산지역 연장 및 인천2호선과 연계 ▲일산선 연장(대화∼운정) 조속 추진 ▲경의선 증차(4량→6량)와 경의중앙선 배차시간 단축 및 상시 급행화 추진 ▲인천2호선 연장(걸포북변∼킨텍스∼일산역) ▲교외선 일반열차 운행 재개 등 5개 항목을 건의했다.

특히 광역 도로교통 개선 분야에서는 자유로~강변북로 구간 개선과 주요 도로 연결체계 보완에 중점을 두고 ▲고양~서울 간 아시안 하이웨이 신설 ▲강변북로 정체구간과 한강교량 접속방안개선 ▲장항IC↔올림픽대로 한강교량신설(가칭 장항대교) ▲제2자유로 현천IC↔올림픽대로 한강교량신설(마곡지구와 연계) ▲외곽순환고속도로 일산IC~장항로, 일산IC~경의로 접속도로 신설 ▲방화대교↔88JCT 서울방면 연결로 신설 ▲일산대교와 올림픽대로 접속 ▲제2자유로(장산가좌IC와 법곳IC 중간지점)↔자유로 연결 ▲승용차와 대중교통 간 환승편의를 개선하는 각 지역 복합환승센터 건립 등 9개 항목을 제시했다.

또 이재준 고양시장은 경기도 M버스 문제 개선, 구룡사거리~합정역 구간 BRT(간선급행버스 체계)설치 요구, 신규공급 주택 입주 전 철도 등 교통서비스 공급에 대해 구체적인 제안을 내놨다.

한편,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각종 건의사항에 대해 한국교통연구원 등 전문 연구기관 등과 함께 검토절차를 거친 후 오는 8월 말 대도시권 광역교통망 기본 구상(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