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3보] 수원 조원동 학원 건물에 폭발물 설치신고…시민 수백 명 대피
[단독-3보] 수원 조원동 학원 건물에 폭발물 설치신고…시민 수백 명 대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오후 8시께 수원시 장안구 조원동의 한 학원 건물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 학생 등 100여 명의 시민이 대피했다. 채태병기자
27일 오후 8시께 수원시 장안구 조원동의 한 학원 건물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 학생 등 100여 명의 시민이 대피했다. 채태병기자

수원시 장안구 조원동의 한 학원 건물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접수, 학생 등 100여 명의 시민이 대피했다.

27일 수원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께 수원시 장안구 조원동에 위치한 6층 규모 학원 건물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이에 경찰과 소방당국은 즉각 현장에 출동, 신고 30분 만인 오후 8시30분께 건물 내부 및 인근에 있던 학생 등 시민 100여 명을 대피시켰다.

또 경찰은 군부대 EOD(폭발물처리반)와 서울경찰청 경찰특공대 지원을 요청했으며 오후 9시께 공군 EOD(폭발물처리반)가 현장에 도착해 수색 활동을 벌였다.

경찰 관계자는 “최초 신고자가 1시간 이내로 폭탄이 터질 것 같으니 시급히 처리해야 한다고 말했다”면서 “신고 접수 1시간이 지났지만 아직 폭발 징후는 없다. 그러나 최종 수색 결과가 나올 때까지 철저히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