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 톰 홀랜드ㆍ제이크 질렌할, 내한…2박3일 일정 시작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ㆍ제이크 질렌할, 내한…2박3일 일정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톰 홀랜드와 제이크 질렌할 [소니픽쳐스 제공]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의 주인공인 톰 홀랜드와 제이크 질렌할이 29일 새벽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내한해 눈길을 끌었다.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엔드게임 이후 변화된 일상에서 벗어나 학교 친구들과 유럽 여행을 떠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가 정체불명의 조력자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다.

이날 오전 4시40분께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톰 홀랜드와 제이크 질렌할을 환영하기 위해 이른 시간부터 약 200여 명의 국내 팬들과 취재진들이 모여들어 공항은 폭발적인 환호로 가득했다.

3년 연속 한국을 방문한 톰 홀랜드는 수많은 팬들에게 일일이 사인을 해주며 아낌없는 팬 서비스를 선보여 환영의 열기를 더했다. 이들은 30일 오후 2시30분 서울 중구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진행되는 ‘웰컴 스파이더맨 팬페스트’ 행사, 그리고 7월1일 오전 11시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진행되는 내한 기자간담회 및 각종 인터뷰 등을 통해 내한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주연 배우들의 내한 소식으로 더욱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내달 2일 미국과 동시 개봉 예정이다.

 

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