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축의금 미담…문희준 "친분 없는 소율에게도 축의금"
유재석 축의금 미담…문희준 "친분 없는 소율에게도 축의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피투게더4' 문희준이 유재석이 낸 축의금을 언급했다. 방송 캡처
'해피투게더4' 문희준이 유재석이 낸 축의금을 언급했다. 방송 캡처

'해피투게더4' 문희준이 유재석이 낸 축의금을 언급했다.

지난 4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는 김태균 김경식 임하룡 강아랑 문희준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전현무가 문희준 어머니가 유재석 결혼식에 대리 출석한 사연을 언급하자 유재석은 "결혼할 당시에는 문희준과 그렇게 친할 때가 아니었다. 그런데 (문희준의) 어머니가 오셨다"면서 "수많은 하객 중에서도 잊히지가 않는다. 식사도 안 하고 가셨다"고 말했다.

문희준은 "저는 정말 가고 싶었는데, 매니저를 보내는 건 예의가 아닌 것 같았다. 누가 가야 유재석이 내 마음을 알아줄까 싶어 어머니를 보냈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유재석은 "문희준 결혼식 때 우리 어머니를 보내려고 했다"고 말하자, 문희준은 "그때 감동했던 게, 유재석이 아내 소율과는 친분이 없었다. 그런데 양쪽에 축의금을 내 소율이 눈물을 흘릴 뻔했다"고 회상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문희준은 "저희가 하느님을 뵙지는 않지만, 헌금은 내지 않냐"면서 유재석에 대한 팬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