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시교육청에 서구 루원시티 이전 다시 제안
인천시, 시교육청에 서구 루원시티 이전 다시 제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종식 인천시 균형발전정무부시장은 16일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인천시교육청을 서구 루원시티 내 공공복합업무용지 또는 인재개발원 부지로 이전하는 두 가지 안을 제안했으며 시교육청이 현재 이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시교육청이 서구로 이전하면 시는 현 교육청 부지 등을 활용해 분산된 행정기능을 통합할 수 있고, 신청사 건립 사업비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앞서 시는 지난 2016년 유정복 전 시장의 재임 시절에도 시교육청을 루원시티로 옮길 것을 제안했다.

그러나 당시 시교육청은 시청 옆 남동구 구월동 청사를 계속 사용하기로 정하고, 시의 제안을 거부한 바 있다.

이와 함께 허 부시장은 기자회견에서 공공청사 균형재배치 연구 중간결과의 일부도 공개했다.

이미 시는 인천지방국세청 신청사를 루원시티 공공복합청사로 이전할 것을 건의했고, 정부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 또 시는 인천해경서와 서인천세무서의 청라 건립을 예상하며 루원시티복합청사에 입주할 예정인 인천신용보증재단에 422억원의 별도 사업비를 지원해 독립사옥을 짓는 방법을 내놨다.

김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