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평생학습 마을활동가 양성 및 역량강화 과정 수료식
가평군, 평생학습 마을활동가 양성 및 역량강화 과정 수료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은 평생학습마을과 희복(희망+행복)마을 만들기 사업의 ‘마을리더 양성을 위한 평생학습 마을활동가 양성과정’을 통해 14개 마을 37명이 수료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17일 밝혔다.

김성기 군수는 이날 수료증을 전달하는 자리에서 “마을활동가는 마을주민의 의견 수렴을 통해 마을의 올바른 발전방향을 모색하고 마을 주민이 합심해 같은 방향으로 나갈 수 있도록 이끌어가는 지도자라고 생각한다”며 “마을변화의 선도자로서 이웃 간의 정이 넘치고 마을주민이 모두 참여하는 사람중심의 소통하는 마을공동체가 만들어지기를 진심으로 희망한다”고 말했다.

수료증을 받은 평생학습마을활동가 양성과정 수료생들은 올해 5월 말부터 7월 초까지 평생교육전문 위탁기관에서 ▲OT포함 액션러닝기법 ▲스토리텔링, 즉흥극, 신체활동 등 연극적 기법 ▲현장학습 및 목표공유 등 총 7차시 25시간에 걸쳐 교육을 이수했다.

특히 실질적 마을리더 및 활동가를 대상으로 한 교육은 강의식 교육이 아닌 역량향상과 실행을 연계하는 상호코칭 형태로 진행, 기존의 비즈니스적 기술의 정보전달이 아닌 실제 참여자들의 현장상황과 주민 사이의 갈등관리에 관한 마인드 확충 및 학습과정 이후에는 연극, 롤플레잉을 통한 마을활동가로서의 공감능력을 키우고 실제사업을 위한 결과물을 작성할 수 있도록 액션러닝 교수법을 이수하는 성과를 거양했다.

한편 군이 추진하는 희복 공동체마을 만들기 사업은 ▲평가제로 운영했던 희복마을 만들기 사업의 공모제 전환 ▲마을발전계획의 수립 의무화 ▲마을별 역량에 따른 단계별 지원체계 마련 ▲희복 아카데미 마을리더 양성 및 민관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마을공동체 사업의 지속성 및 연계성 강화 등을 골자로 지난해 1월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해 진행하고 있다.

가평=고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