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엽고 강다연, 경호처장기사격 여고부 50m소총 3관왕
주엽고 강다연, 경호처장기사격 여고부 50m소총 3관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일반 공기권총 단체전선 경기도청 패권

강다연(고양 주엽고)이 제14회 대통령경호처장기 전국사격대회 여고부 50m 소총서 대회 3관왕을 차지했다.

강다연은 17일 경남 창원국제사격장에서 계속된 대회 3일째 여고부 50m 3자세 개인전 결선서 447.1점을 쏴 팀 동료 김은(445.5점)과 조소정(부산체고ㆍ424.3점)을 따돌리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앞서 강다연은 김은, 박세현, 최혜민과 팀을 이룬 단체전서도 소속팀 주엽고가 3천447점의 한국주니어신기록(종전 3천435점)을 세우며 경기체고(3천434점)와 청주여고(3천403점)를 꺾고 우승하는데 기여했다.

이로써 강다연은 전날 50m 복사 단체전 금메달 포함 대회 3관왕에 올랐으며, 전날 복사 종목서 개인ㆍ단체전을 석권했던 김은도 이날 3자세 단체전 금메달 획득으로 역시 3관왕이 됐다.

또 남고부 50m 복사 개인전서는 전날 3자세 개인전 우승자 황세영(주엽고)이 615.4점으로 김태민(서울체고ㆍ609.4점)을 꺾고 우승, 대회 2관왕에 오르며 복사 개인전서 시즌 4관왕에 등극했다.

한편, 남자 일반부 공기권총 단체전서 경기도청은 이대명, 이동춘, 김의종이 팀을 이뤄 1천736점으로 정선군청(1천733점)과 KT(1천732점)를 누르고 패권을 안았다.

개인전서 이대명은 결선 243점으로 박태훈(부산시체육회ㆍ243.2점)에 이어 준우승했으며, 남고부 속사권총 단체전 의정부 송현고는 1천648점으로 은메달을 땄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