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네 반찬' 김수미표 오이고추김치·닭무침·찜닭, 레시피는?
'수미네 반찬' 김수미표 오이고추김치·닭무침·찜닭, 레시피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미네 반찬'에서 김수미는 제자 셰프들과 함께 오이고축미치와 닭무침, 찜닭을 만들었다. 방송 캡처
'수미네 반찬'에서 김수미는 제자 셰프들과 함께 오이고축미치와 닭무침, 찜닭을 만들었다. 방송 캡처

'수미네 반찬'에서 김수미는 제자 셰프들과 함께 오이고추김치와 닭무침, 찜닭을 만들었다.

17일 방송된 tvN '수미네 반찬'에서는 더운 여름 허한 기력을 채워줄 영양 만점 닭을 이용한 푸짐한 한상차림을 선보였다.

# 오이고추김치

오이 가운데 칼집을 낸 다음 씨만 긁어낸다. 쪽파와 부추를 잘게 썰고 나서 다진 마늘 1큰술, 다진 생강 1/2큰술, 새우젓 1큰술, 어간장 1큰술, 멸치액젓 1큰술, 고운 고춧가루를 넣고 고루 섞는다. 양념이 뻑뻑해지지 않게 생수를 조금 넣는다.

버무린 소를 고추 속에 채워 넣는다. 양념 그릇에 물을 조금 넣어 김칫국물을 만든다. 김칫국물을 부어주면 완성된다. 취향에 따라 겉절이처럼 바로 먹어도 되고, 하루 익혀 먹어도 된다.

# 닭무침

닭 가슴살을 찢어두고 이에 맞게 오이와 양파 1/5개를 두껍게 채 썬다. 겨자와 고추냉이, 식초 4큰술, 설탕 2작은술, 다진 마늘과 다진 생강, 새우젓 조금 넣어 소스를 만든다.

양념이 골고루 배게 한쪽으로 찢어둔 닭 가슴살을 조금씩 넣고 버무린다. 통깨와 오이, 양파를 넣는다. 취향에 따라 식초를 뿌린다. 잘게 썬 청양 고추 2개를 넣고, 이어 미나리를 넣어 버무려 마무리한다.

# 찜닭

양조간장 3큰술과 설탕 2작은 술, 후추 조금, 매실액 1큰술을 넣고 섞어 양념을 만든다. 토막낸 닭에 양념이 잘 배도록 칼집을 내준다. 손질한 닭을 양념에 넣고 다진 마늘 2큰술을 넣고 버무린다. 이어 다진 생강 조금과 말린 홍고추 2개를 넣고 무친다.

냄비가 달궈지면 양념 된 닭을 넣는다. 이어 양파 반 개를 통으로 넣는다. 감자와 당근은 큼직하게 썬다. 어느 정도 익으면 물 500ml를 붓는다. 감자는 통으로 넣고 대파는 통으로 넣는다. 당근은 5분 후에 넣는다.

재료들이 잘 익도록 국물을 끼얹어가며 익혀준다. 대파와 양파를 꺼내고 나서 송송 썬 청양고추와 홍고추를 넣는다. 중불로 맞추고 나서 당면을 한쪽에 넣는다. 녹말물을 풀어 넣는다. 뚜껑 닿고 불을 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닭 칼국수와 메밀전병이 공개돼 시청자들의 입맛을 자극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