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뿌리산업 활성화 위해 관련 기관과 손을 맞잡다
인천시, 뿌리산업 활성화 위해 관련 기관과 손을 맞잡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18일 시청에서 중부지방고용노동청, 인하대,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포스코 기술연구원, 인천테크노파크 등과 인천 뿌리산업 지원 협력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인천에는 표면처리, 소성가공, 금형 등 뿌리산업 기업체가 자 있다. 이는 경기도에 이어 2번째다. 이번 협약으로 시와 노동청은 뿌리산업 평생일자리 창출사업을 연계한다.

인하대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은 뿌리산업 관련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제조혁신전문대학원을 연다.

포스코 기술연구원과 인천테크노파크는 사회공헌활동의 하나인 뿌리기업 관련 기술지원 등을 추진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기관별로 하는 인천의 뿌리산업 지원 프로그램을 시의 뿌리산업 일자리 희망센터로 창구를 단일화해 기업들의 지원 채널 혼동 방지와 정책 시행의 효과성을 높이려는 것”이라며 “시는 협약을 통해 뿌리산업 경쟁력 강화는 물론, 지역의 기업 지원 정책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