랄라라운지 측 "오후 1시 재오픈 예정"
랄라라운지 측 "오후 1시 재오픈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의류 쇼핑몰 랄라라운지. 인스타그램
여성의류 쇼핑몰 랄라라운지. 인스타그램

여성의류 쇼핑몰 랄라라운지 측이 서버 마비에 트래픽을 늘려 오후 1시 재오픈하겠다고 밝혔다.

랄라라운지 측은 19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트래픽을 사전에 늘렸음에도 사이트 접속이 버벅이고 있다"면서 "현재 먼저 접속한 분들의 주문이 천천히라도 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랄라라운지 측은 "이 시간까지 주문 들어온 30건 정도의 수량을 제하고 오후 1시에 트래픽을 늘려 재오픈 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이 속도로 주문을 받는 게 무의미할 것 같고 새로 접속해도 동일하게 아주 더딜거라, 추이를 지켜보다 공지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랄라라운지 측은 "여유 수량으로 준비해둔 럭키백 수량 42개 더 늘려서 토탈 202 수량으로 오후 1시에 오픈하도록 하겠다"며 "결제사와 협의해 트래픽 대폭 확대해 다시 준비하겠다. 불편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 '랄라럭키백' 제품 오픈과 동시에 서버가 마비됐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