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제2차 경기도 지역균형발전사업에 선정
가평군, 제2차 경기도 지역균형발전사업에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제2차 경기도 지역균형발전사업에 선정되어 도비 450억원을 확보하는 등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균형발전사업은 경기도 지역균형발전 지원조례에 따라 지역간 격차 해소를 위해 지난 2015년부터 5년 단위의 기본계획을 수립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최근 열린 경기도 지역균형발전위원회에서 오는 2020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도비 2,833억원을 투자하는 제2차 지역균형발전 기본계획에 6개 시·군이 제출한 44개 사업중 주민요구, 수혜도, 파급효과, 실현가능성 등을 고려해 28개 사업을 반영한 가운데 가평군은 △북면 LPG배관망 구축사업 △운악산 관광마을 조성사업 △자라섬 꽃 테마공원 조성사업 △명지산 군립공원 하늘 구름다리 설치사업 △가평군 평생학습관 건립사업 △농업가공식품 개발 및 지원을 통한 소득창출사업 △시가지 공영주차장 설치사업 등 7개 사업이 추진되는 것으로 확정됐다.

특히 이번 사업에는 도비 450억을 비롯 군비 90억 등 모두 540억여 원을 오는 2024년까지 5년간 투입되고 2년간 사업진행을 평가해 133억원 규모의 인센티브 사업을 추가로 지원될 방침에 따라 북면 LPG배관망은 계획보다 빠르게 2020년까지 완료하고 현재 실시설계용역중인 명지산 군립공원사업도 2021년까지 완료하는 한편 사업의 빠른 진행에 만전을 기해 성장동력을 창출하고 정주환경 개선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게 된다.

한편 군은 제1차 경기도 지역균형발전 기본계획에 따라 지난 2015년부터 올해까지 공설운동장사거리에서 가평천 구간 핵심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과 야구장 및 국궁장 등 가평체육시설 확충사업, 가평읍시가지 활성화사업과 구역사 도시재생사업, 친환경농업의 6차 산업화를 통한 농촌활력사업 등 5개 사업이 완료되고 있다.

특히, 2019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 사업으로 조종 밀리터리테마공원 및 청소년문화의집, 가평문화원 등 3곳이 선정돼 국비 40억원을 확보한 가운데, 2016~2018년 동사업인 청평다목적 체육문화복합센터가 올해 개관을 목표로 차근차근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