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데린표, 메이플 연어에 김준현 관심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데린표, 메이플 연어에 김준현 관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캐나다 친구들이 비바람 속에서 바비큐 파티를 열었다. 방송 캡처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캐나다 친구들이 비바람 속에서 바비큐 파티를 열었다. 방송 캡처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김준현이 데린이 만든 메이플 연어에 관심을 보였다.

25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캐나다 친구들을 위한 데이빗 제주도 투어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궂은 날씨에 바비큐 파티를 하는 캐나다 친구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데이빗은 이날 바비큐를 위해 소고기와 돼지고기, 새우 등 다양한 바비큐 재료를 꺼냈다.

그 사이 데린은 메이플에 재워둔 연어를 준비했다. 데린은 잘게 자른 마늘을 연어 위에 올린 뒤에 후추와 간장, 메이플시럽을 뿌려 재웠다.

숯불에 구운 한우를 맛본 친구들은 "너무 맛있다" "지금 천국에 있다"며 감탄했다.

이어 데린이 준비한 메이플 연어를 구웠다. 스튜디에서 이를 지켜본 김준현은 "한 번 해먹어야겠다. 일단 비주얼이 기가 막힌다”며 입맛을 다셨다. 한편, 메이플 연어 맛을 본 카일은 “진짜 맛있다”고 평가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