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정준하 "박나래, 신인시절 잊을 수 없어"
'비스' 정준하 "박나래, 신인시절 잊을 수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디오스타' 정준하가 박나래와의 신인 시절을 언급했다. 방송 캡처
'비디오스타' 정준하가 박나래와의 신인 시절을 언급했다. 방송 캡처

'비디오스타' 정준하가 박나래와의 신인 시절을 언급했다.

6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정준하 테이 강홍석 최재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소연은 "정준하가 박나래의 신인시절을 잊을 수 없다고 하더라"고 하자 박나래는 "기억난다. 좋은 말 해줬을 거다"라며 기대했다. 그러나 이어 박소연이 "'내 뒤에서 리액션 참 열심히 하더라. 진짜 재미도 없었는데'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에 정준하는 "MBC '세바퀴' 뒷자리에 앉아 있었다. 박나래가 리액션을 너무 잘 했었다. 진짜 열심했다"면서도 "방청객인 줄 알았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나래는 "'세바퀴' 때도 열심히 했었다"며 MBC '무한도전'에서의 인연도 공개했다. 지난 2009년 '무한도전' 무인도 서바이벌 편에서 박휘순의 댄스 신고식 때 댄서로 나섰다.

그러면서 "(정준하가)'세바퀴' 때는 방청객으로 알고, '무한도전' 때는 댄서로 알더라"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