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8kg 감량 중 눈물…"닭발이 먹고 싶어"
소유 8kg 감량 중 눈물…"닭발이 먹고 싶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투4' 소유가 체중 8kg 감량을 하면서 눈물을 흘린 사연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해투4' 소유가 체중 8kg 감량을 하면서 눈물을 흘린 사연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가수 소유가 체중 8kg 감량을 하면서 눈물을 흘린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는 정승환 정재형 벤 소유 윤민수 김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다이어트 때문에 고생 많이 했다고 들었다"고 소유는 "많이 했다. 한 달 만에 다이어트로 8kg을 감량했을 때가 제일 컸다"고 답했다.

이어 "그때 몸무게가 56kg이었다. 키가 168cm라 많이 나가는 무게가 아니었는데 8kg을 빼야 했다. 새벽 다섯시 반에 일어나서 핫 요가를 갔다. 헬스에 또 저녁 운동까지 챙겨서 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그렇게 운동을 하면서 탄수화물와 염분을 다 끊고 단백질만 먹었었다. 정말 마지막에는 앨범 촬영 전에는 노른자를 뺀 메추리알 네 개와 저지방 우유를 먹으면 버텼다"고 이야기했다.

소유는 "그런데 복근운동을 하는데 닭발이 먹고 싶어서 눈물이 났다"고 고백했다. 이를 본 트레이너가 닭발 먹으라고 해 소유는 아침 7시부터 24시간 닭발집 13군대에 전화했다고 이야기했다.

그는 "닭발을 먹었는데 제 몸에 연가시가 있는 줄 알았다"면서 "손발이 붓고 물이 계속 들어가더라. 그 이후로 운동하면서 염분을 빼면 안 되겠더라"라고 덧붙였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