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상생서포터즈 두드림 클럽 결성
인천항만공사, 상생서포터즈 두드림 클럽 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IPA)는 13일 인천 송도 홀리데이인 호텔에서 ‘상생서포터즈 두드림(Do-Dream) 클럽’을 결성하고 네트워킹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상생서포터즈 두드림(Do-Dream)클럽은 IPA가 창업기업 육성지원사업의 목적으로 추진해온 ‘상생서포터즈’과 ‘인천항에서 다시 한번’ 지원사업의 모든 참여기업을 포함하는 모임으로, 창업 초기단계 기업들의 사업화 역량 확장과 네트워크 구축 지원을 위해 결성됐다.

이 자리에는 IPA에서 추진한 창업·벤처기업 육성지원 사업에 참여했던 13개 기업 대표와 농어업협력재단, 인천대 관계자, 공사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네트워킹데이에서는 창업기업 역량강화의 실효성을 높이고자, IPA 지원사업 초창기에 참여했던 창업기업 2개의 우수사례 발표, 기술보호정책 안내, 기술보호·지식재산 관련 법률교육 등을 진행했다.

IPA는 앞으로 창업벤처 관련 지원사업에 기업의 참여를 늘리고 기업 간 창업노하우 공유를 장려해, 단순한 금융·개발 지원을 넘어서는 지속적인 협력의 장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안길섭 IPA 일자리사회가치실장은 “창업·벤처기업의 혁신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경영환경변화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정보공유가 중요하다”며 “이번 ‘상생서포터즈 두드림 클럽’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창업·벤처기업 간 적극적인 네트워킹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민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