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인천시 최초 ‘맛 집 정보안내시스템’ 구축
서구, 인천시 최초 ‘맛 집 정보안내시스템’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맛 집 정보안내시스템


인천 서구는 14일 인천 지자체 최초로 무인정보안내시스템에 음식점과 숙박시설 등의 정보를 접목한 신개념 ‘맛 집 정보안내시스템(키오스크)’을 구축하고 아라뱃길 시천나루에서 제막식과 시연회를 했다고 밝혔다.

‘맛집 정보안내시스템(키오스크)’은 구를 방문하는 나들이객이 구의 음식점과 숙박시설을 더 많이 이용하게 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이 무엇일까 하는 이재현 서구청장의 고민에서 출발했다.

기존 키오스크는 주변 정보 안내, 판매시설 내의 점포 위치안내 등 단순한 정보제공에 그쳤다.

하지만 새로 설치된 키오스크는 지역 내 우수 음식점, 우수 숙박시설 뿐만 아니라, 서구청 홈페이지와 연계돼 각 종 문화체육행사 안내와 식품 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더욱더 폭넓게 키오스크의 활용이 가능해진다.

이 시스템은 49인치 대형 터치식 모니터를 통해 음식점을 검색할 수 있고, 한식, 중식, 일식 등 업태별로, 북부, 중부, 서부, 남부 등 위치별로 검색할 수 있다.

또한, 서구 음식문화 특화거리에 위치한 음식점을 소개하고 있으며, 네이버 플레이스와 연계로 포털사이트에 등록된 음식점도 찾아볼 수 있다.

특히, 원하는 음식점을 터치할 경우, Way-finder 라는 길 찾기 기능으로 현재 위치에서 찾아가는 방향을 표시해줘 편리성이 극대화됐다.

변주영 부구청장은 “서구를 방문하는 나들이객이 ‘맛집 정보안내시스템’을 통해 지역 내 음식점과 숙박시설을 이용하도록 유도하고, 문화체육행사를 알림으로써, 서구의 미래비전인 문화관광 도시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