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방학기간 아이들 위한 ‘행복한 밥상’ 제공
LH, 방학기간 아이들 위한 ‘행복한 밥상’ 제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H는 지난 16일 군포시 소재 부곡휴먼시아 1단지에서 ‘행복한 밥상’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LH 행복한 밥상’은 초등학생 자녀를 둔 맞벌이 부부에게 큰 고민거리인 방학 중 아이들 점심해결을 위해 LH가 지난 2005년부터 시작해 매년 진행하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현재까지 총 1천680개 단지, 4만 8천여 명의 아동들에게 점심급식을 제공해 왔다.

이날 변창흠 사장을 비롯한 LH 나눔봉사단원은 직접 점심을 제공하고, 준비한 선물을 전달했다.

LH는 지난달 17일을 시작으로 이달 말까지 주거복지재단 및 주거복지연대와 함께 전국 108개 LH 주택단지에서 ‘행복한 밥상’ 활동을 이어간다.

특히 점심식사 이외에도 독서지도, 영화관람, 음악·미술·과학 활동 등 다양한 교육·문화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변창흠 LH 사장은 “이번 봉사활동을 계기로 LH가 보유한 전국에 주택단지 입주민들이 상호간 소통과 나눔을 통해 살기 좋은 단지를 형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